| 빠리조아 | 유럽 뉴스 | Contact |


  | 파리 여행 칼럼 | 파리 여행 정보 | 프랑스 여행 | 유럽 여행 | 여행 앨범 | 예약 신청 | 예약 확인 | 공지사항 | 빠리조아 소개
  | 이탈리아 | 독 일 | 스페인 | 벨기에 | 터 키 | 스위스 | 영 국 | 한 국 | 빠리 및 근교 | 프랑스  
Member : 7619 명 
 
pariszoa.com >> 유럽 > 스위스

스위스 (Switzerland)

스위스 (Switzerland)

자연과 기후

총면적의 약 70%이상이 험악한 산악지대로 남쪽 절반이상은 알프스,북서부는 쥐 라산맥이 차지하고 두 산맥사이에 중앙저지대가 있다. 기후는 지형에 따라 다양한데 알프스산맥에 의해 기후가 좌우되며, 남부는 지중 해성기후,서부는 서안해양성기후,중부 및 동부는 대륙성 기후를 보인다. 연 강우 량이 저지대는 1,000mm, 산악지대는 1,600m가 넘는다. 여름은 6∼9월로 30가 넘는 더위이나, 하루의 기온차가 심한 편으로 아침, 저녁은 춥다.

통화와 환전

통화단위는 스위스프랑(Swiss Franc=SFr)이고, 1SFr은 100상팀이다. 동전 : 1,5,10,20,50ct,1,2,5SFr 지폐 : 10,20,50,100,500,1000SFr 1US$은 1.238SFr이며, 1SFr은 우리나라 돈으로 약 650원 정도이다.(1996.5) 환전의 경우 은행은 월∼수,금요일은 08:30∼16:30,목요일은 08:15∼18:00까지 영 업한다.

언어

독일어,프랑스어,이탈리아어,로마어가 모두 공용어이나 독일어가 65%,프랑스어가 20%정도로 가장 일반적이다.

입출국&세관

입국절차......여권검인으로 끝나고, 3개월 이내의 체재에는 비자가 없어도 된다. 면 세범위는15도를 넘는 술 1리터,그 이하는 2리터, 담배400개비(시거 100개나 파이 프담배 500그람,총액 100 스위스 프랑(SFr) 이내의 선물이다. 외화 소지에는 제한 이없다.
출국절차......간단한 심사만으로 가능하며 면세점에서 물건을 샀을 경우 그곳에서 받은 서류를 세관에 제출하고 출국하면 된다. 공항의 환전소에서 돈을 바꿀 수 있다.
주한 스위스 대사관 - 서울시 종로구 송월동 32-10 / 전화 739-9511∼5

식사

스위스 요리는 프랑스,독일,이탈리아의 영향을 받았다. 아침식사는 대부분 빵과 차로 먹으며, 레스토랑은 점심식사후 문을 닫았다가 오후 6시 정도에 다시 연다. 대표적인 요리로는 Fondue(치즈를 포도주에 녹여 빵에 발라먹는 것),Raclette(삶은 감자에 녹인 치즈를 발라 먹는 것),Geschnetzeltes(크림소스에 송아지 고기를 얇게 저며 익힌 취리히의 요리)등이 있다.

쇼핑과 팁

스위스는 쇼핑의 천국으로 시내에 쇼핑중심지가 형성되어 있다. 그러나 가격이 싼편이 아니며, 중앙역은 유럽에서도 훌륭한 쇼핑장소로 꼽히는데 이곳 상점들에 선 옷,보석,시계,향수,가죽제품 등 다양한 상품들을 살 수 있다. 특히, Uhren-Boutique에서는 스위스의 유명한 시계들을 싸게 구입할 수 있다. 보통, 여 권을 제시하면 6.2%의 할인혜택을 받는다. 지방의 특산물은 론 거리에서 매주 목 요일 판매를 한다. 한편, 팁의 경우 호텔과 레스토랑의 계산서에 15%의 서비스요 금이 포함되어 있다. 그러나 호텔이나 공공장소에서 특별히 일을 시켰을 때에는 1SFr정도의 팁을 주면 된다. 택시는 요금에 팁이 포함된 경우도 있으며, 포함이 안되었을 때는 10∼15%의 팁을 주면 된다.

주의할 점

공공장소에서는 도난사고가 잦고, 물론 유럽의 다른 나라국가에 비해서는 좋은 편이지만 미네랄워터를 마시는 것이 좋다. 또 등산전차와 케이블카를 높은 곳에 올라갈 때에는 기압차가 크기 때문에 이를 유의해야한다. 문 화 - 스위스의 독특한 문화 한가지... 스위스에선 개도 가족의 한 사람이다. 청결지상주의인 스위스의 애견문화(?). 유럽에서는 열차안이나 레스토랑에서도 개 가 곧잘 눈에 뜨이는데, 엄격하게 훈련을 받았기 때문에 그다지 두려워하지 않아 도 될 정도로 점잖다. 스위스의 경우엔 기차는 물론 버스에도 개의 차표를 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고 산악지대나 휴양지엔 녹색의 통까지 마련해서 개의 분비물 만을 처리하는 전용 쓰레기통을 마련해 놓고 있어서 독특한 동물애호의 정신을 보여 준다.

입력 : 2002-10-27, 15:03 (GMT +02:00)

0 comment

작성자
  로그인 하세요
댓 글
  로그인 후 가능

  pariszoa.com >> 유럽 > 스위스
지친 몸을 다시 일으켜 세워주는 스위스 로잔

겨울이 가느라 그랬는지 몸이 많이 아팠다. 몸이 아프면 사사로운 일에도 화가 나고 서럽다. 옆에서 따뜻한 말 한마디에 눈물이 삐질거리기도 한다. 이렇게 ...

아름다음을 담아내는 제네바 레만호수

“인간 존재의 목표는 절대적인 사랑을 이해하는 것이고, 사랑은 타인 속에 있는 것이 아니다. 우리 속에 있다. 그것을 일깨우는 것은 우리 자신이다...... 우...

바람소리에 융프라우는 잠기네....

나는 보헤미안이 되어 달리는 마차 위에서 별을 보며 잠들고 싶다. 이 꿈을 이루게 하는 일은 여행이다. 낯선 곳을 찾아 떠돌며 보헤미안의 피를 흐르게 ...

스위스 (Switzerland)

스위스 (Switzerland) 자연과 기후 총면적의 약 70%이상이 험악한 산악지대로 남쪽 절반이상은 알프스,북서부는 쥐 라산맥이 차지하고 두 산맥사이에 중앙저지대가 있다. 기후는 지형에 따라 ...

[ 1 ]
| 목 록 | 이전 페이지 | 다음 페이지 | 
공 지 사 항
 
새로운 여행 정보
 
           
     

Copyright © 프랑스 파리 빠리조아 pariszoa.com

전 화 : +33 6 0894 7013
카톡 : eurofocus, MSN 메신저 francoree82@hotmail.com